::: KCCS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
main_5.GIF main_6.GIF main_7.GIF main_8.GIF

 

 

 

 

 
작성일 : 10-02-25 10:08
백호의 해 아침소원 / 함동진
 글쓴이 : 함동진
조회 : 2,373  
   http://hamdongjin.kll.co.kr/  [563]
   http://cafe.daum.net/hamdj  [527]

(시)  백호의 해 아침소원  /  함동진

 

                             백호의 해 아침소원   

  

                                                                                함동진 

                                                                     그림 : [白虎] 서예가 智潭 姜熙植 畵   
  

                       먼동이 틀 때
                       날렵하고 번뜩이는 너를 보았다


                       겨레는 널 보고
                       환호하며 믿음직스러워 하였다


                       경인년의 아침 우리 겨레는 널 대한민국 수호자로 삼아
                       붉은 일출인장으로 임명장에 날인하여 암행어사로 임명하노라 


                       예리하고 날카로운
                       너의 코 귀... 오감으로
                       대한민국을 깎아내리고 더럽게 먹칠하는
                       쥐 같고, 미친개 같은
                       모리배. 사기꾼. 매관매직 탐관오리. 본분 잃은 잡놈들
                       곯은 쓰레기통에서 아직도 붉은귀신 찾아 뒤적거리는 놈들
                       몽땅 찾아내, 너의 그 큰 억센 입 벌려 겁 주거라
                       쫓아 내거라


                       끝 간 데 없이 긴긴 세월을 답답히 하여 속 타는
                       착하디착한 백성들의
                       한숨을 거두어 주거라 눈물을 닦아 주거라


                       오늘아침 네가 등에 태워준 겨레 모두가
                       천하를 안을 만큼 벅찬가슴 되게  펼쳐 주거라
                       미소짓는 환희의 꽃으로 피게 하여라 
                       금수강산을 가득 채우는 향이게 하여라
                       멋지게 자랑스러워하는 대한민국인이게 하여라.

 

 

*위의 동양화 [白虎]는 서예가 智潭 姜熙植 선생의 그림으로,  지담선생께서 新年賀禮 인사장으로 보내온 것이다.

   

2010년 1월 1일 庚寅年(白虎의 해) 元旦
깊은산골(장산)
함동진
http://hamdongjin.kll.co.kr/     http://cafe.daum.net/hamd  

                       *******************************************************************

 

 

                   (시)    [백지]

 

 

                      나의 마음,

 

                      구겨질까 흠이 날까

                      온갖 부대낌에 정결 지키기

                      어려운 하얀 세월이었습니다

 

                      곱디고운 님의 모습

                      그려질 날까지

 

                      마음을 지켜야했고

                      이성을 지켜야했고

                      유혹을 외면했습니다

 

                      방부防腐에 고심했고

                      간수하기에 열성했고

                      재난을 극복했습니다

 

                      곱디고운 님의 모습

                      채워질 때까지

                      하얀 모습 그대로 깨끗함 그대로.

  

                      새해에도 우리의 님을 얼룩지지 않게 계속해서 지킵니다.

 

 

   *님은 우리의 신앙입니다.

   *님은 우리의 나라 대한민국입니다.

   *님은 우리의 겨레와 이웃, 그리고 가문과 형제자매입니다.

   *님은 우리의 하는 일과 생업, 그리고 일터입니다.

 

 

                    庚寅년 元旦

                    2010년 1년 1일

                    깊은산골(長山)

                    함동진 삼가올림

 

2005. 11. 11. 작시

2010. 02. 01 월간[한글+漢字문화] 2010년 2월호(제127호) 호랑이 해 特輯 p.80. (社)전국漢字敎育추진총연합회 刊. 게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