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KCCS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
main_5.GIF main_6.GIF main_7.GIF main_8.GIF

 

 

 

 

 

 

 

 

 
작성일 : 08-06-18 07:57
인기 절정의 맥스 루케이도의 저술 100여권이 한글로 번역되다
 글쓴이 : 조동호
조회 : 4,145  

. 인기 절정의 맥스 루케이도의 저술 100여권이 한글로 번역되다 맥스 루케이도는 미국 그리스도의 교회 목사로서 매우 인기있는 저술가이다. 아빌렌 기독 대학교에서 학사와 석사를 받았으며, 동문회상을 2회 수상하였다, 1993년에 가장 존경받는 기독교인 저술가로 뽑힌 7인 가운데 한 사람이며, 우리나라에서는 100여권이 넘는 책이 번역되었고, 118권이 넘는 책이 시중에서 판매되고 있다. 이 책들 가운데 몇 권은 금메달 수상 작품들이다. 목사님은 1988년 이후로 샌 안토니오의 오크 힐 그리스도의 교회에서 사역하고 있다. 맥스 루케이도는 미국의 대표적인 기독교 작가이면서 복음주의 계열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저자 가운데 한 사람이다. 그는 "올해의 기독교 책"(the Gold Medallion Christian Book of the Year)의 저자로 몇 차례나 선정될 정도로 미국기독출판계 최고의 베스트셀러 작가이며 설교집, 논픽션, 어린이 책을 막론하고 그의 책은 대부분 90년대 미국 출판계를 휩쓸었고, 미국에서만 1500만부 이상 팔렸다. 링크된 홈페이지 주소들을 클릭하시면 자세한 내용을 살펴보실 수 있습니다.
http://kccs.pe.kr/oakhills.htm
http://www.lifebookus.com/final/book/writer01_new_search02.asp?w=84
맥스 루케이도 목사의 홈페이지
http://www.maxlucado.com/ 
오크힐 그리스도의 교회 홈페이지
http://http://www.oakhillschurchsa.org/
맥스 루카도의 어린이를 위한 감동의 메세지 '너는 특별하단다' 비디오 출시 유명저자 맥스 루카도의 어린이를 위한 베스트 셀러가 비디오로 제작되었다. 아이들의 열등감을 없애고, 자존감을 높이며 자신을 더욱 사랑하게 만드는 맥스 루카도의 아름다운 메시지가 비디오로 나왔다. 도쿄 생명의 말씀사를 통해 줄간되어 일본 기독 시장에서 반향을 불러 일으키며 일반 시장에까지 베스트 셀러에 올랐던 감동의 애니메이션 '너는 특별하단다(You are special)'가 우리말 녹음과 영어대사& 영어자막& 영어대본 등 2가지로 출시됐다. 맥스 루카도의 유명 수상작으로 어린이 베스트셀러 책을 3-D 애니메이션으로 제작한 이 작품은 재능있는 사람에게는 금빛별표를 붙여주고, 볼품 없는 사람들에게는 잿빛점표를 붙여주는 목각 사람들의 세계에 대한 이야기다. 아무것도 잘 하는 게 없는 주인공 펀치넬로가 다른 사람들의 평가나 시선과는 상관 없이, 자신이 왜 세상에 단 하나뿐인 특별한 존재인지를 발견해가는 과정이 아이들의 시선에 맞추어 재미있고 따뜻하게 그려져 있다. 작품의 줄거리를 통해 이 작품을 살짝 들여다보자. 색색의 눈길을 끄는 가게들과 조약돌로 된 거리가 있는 아름다운 이 마을에는 웨믹이라 불리우는 작은 목각 사람들이 살고 있다. 매일매일 이곳 사람들은 마을을 돌아다니며 언제나 똑같은 일을 한다. 그것은 서로에게 스티커를 붙여주는 것이다. 반짝반짝 빛나는 금빛별표는 재능 있거나 영리한 자에게 주어지는 상인 반면, 서투르고 항상 실수하는 자에게는 잿빛 별표가 벌점으로 주어진다. 우리의 주인공 펀치넬로는 가엾게도 온통 회색의 벌점들을 잔뜩 달고 있다. 아무리 노력을 해도 그는 단 하난의 금별조차 얻을 수 없다. 그런 그에게 정말 색다른 친구가 찾아온다. 신기하게도 그 나무 사람에게는 모두가 가지고 있는 금별이나 벌점들이 하나도 붙어있지 않다. 그때부터 펀치넬로의 삶은 변화되어 간다. 새로운 친구의 도움으로, 그는 다른 사람들의 평가나 시선은 전혀 중요한 것이 아니며, 중요한 것은 자신이 어떻게 생각하는가라는 것, 또한 나무 사람의 세계를 만든 조각가(하나님)가 자신을 매우사랑하고 특별하게 여긴다는 것을 깨닫는다. 서로 비교하고 평가하는데 익숙한 현 시대의 아이들이 열등감을 없애고, 자존감을 높이며, 자신을 더욱 사랑하게 만드는 감동의 메세지가 곳곳마다 베어있는 이번 작품은 미국 주일학교 및 교육기관에서도 읽혀지는 어린이 고전 명작 이야기다. 특히 '너는...'의 우리말 녹음 비디오는 강수진, 설영범, 김태웅, 정옥주 님 등 국내 최고 성우들이 더빙을 하여 재미와 감동을 더해 주고 있다. '너는...'의 작가인 맥스 루카도(Max Lucado)는 미국에서 최고의 크리스천 작가로 선정되기도 한 경력이 있으며 베스트 셀러 작가이자 목사로 미국에서 태어나 브라질에서 선교활동을 하였다. 그는 글로써 다른 이에게 사랑을 전하고 싶다는 생각을 하게 되어 그후 지금까지 15년 동안 수많은 책을 쓰게 되었다. 그의 저서로는 '너는...'이외에도 '아주특별한 너를 위하여-아빠가 밤마다 들려주는 사랑이야기'와 '절름발이 양' '친절한 천둥' 등이 있다. <박종순 기자 cspark@chtoday.com> 시적인 감성과 영적인 통찰력을 모두 갖춘 영향력 있는 작가 맥스 루카도는 미국의 대표적인 기독교 작가이면서 복음주의 계열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저자 가운데 한 사람이 다. 그는 "올해의 기독교 책"(the Gold Medallion Christian Book of the Year)의 저자로 몇 차례나 선정될 정 도로 미국 기독출판계 최고의 베스트셀러 작가이며 설교집, 논픽션, 어린이 책을 막론하고 그의 책은 대부분 90 년대 미국 출판계를 휩쓸었고, 미국에서만 1500만 부 이상 팔렸다. 맥스 루케이도(Max Lucado) 맥스 루카도의 약력 맥스 루카도는 1955년 미국 텍사스의 샌 안젤로에서 태어났다. 그는 텍사스에서 앤드류고교와 애빌린 기독교 대학을 졸업했으며, 대학에서는 대중 전달학을 전공하고 같은 학교에서 성서학으로 기독교 석 사를 마쳤다. 그 후 플로리다 마이애미에 있는 센트랄 그리스도교회에서 부목사로 섬겼으며, 브라질의 리오데자네 이로에서 5년간 선교사로 교회 개척 사역을 감당하기도 했다. 그 후 텍사스의 샌안토니오에 있는 오크 힐스 교회에 부임하여 11년째 담임 목회와 저술 활동을 하고 있다. 아내 디날린과의 사이에 젠나, 안드레아, 사라, 세 딸을 두고있으며, 가정 사역을 매우 소중하게 생각 하는 그는 "약속을 지키는 사람들"의 초기 멤버이자 주강사이기도 하다. 그는 또한 30개주에 방송되는 라는 라디오 프로그램을 통해 매일 15분씩 말씀을 전하고 있다. 맥스 루카도의 평가 맥스 루카도 목사는 한국에도 잘 알려진 필립 얀시와 함께 현재 미국의 대표적인 기독교 작가이면서 가장 영향력 있는 저자들 가운데 한 사람이다. 그는 1993년에 가장 존경받는 기독교인 저술가로 뽑힌 7인 가운데 한 사람이며, 가장 권위있는 기독교잡지 「크리스채니티 투데이」에 최고의 크리스천 작 가로 두 번이나 선정되었다. 그의 책은 단순 명쾌하면서도 시적인 감성 문체, 영적인 안목과 통찰력으로 성경에서 캐내는 살아있 는 영감과 지혜들로 수많은 크리스천들에게 깊은 감동을 주고 있다. 또한 성경말씀을 기발하고 상상 력 넘치는 우화로 풀어내는 솜씨는 읽는 이로 하여금 감탄을 자아내게 한다. 재미있는 농담, 진지한 기도, 숙련된 설교, 절묘한 말재주에 탁월한 재능이 있다는 평을 받지만, 그 어떤 재능보다 아직도 하 나님이 자신을 사랑하신다는 것과 독자들이 자신의 책을 읽어준다는 사실에 감사한다. 맥스 루카도의 저서 미국에서 태어나 브라질에서 선교활동을 하면서 글로써 다른 이에게 하나님의 사랑을 전하고 싶다 는 생각을 갖게 되었다. 그 후 지금까지 15년 동안 『하나님이 너의 이름을 속삭일 때』등 수많은 책을 썼고 세계적인 베스트 셀러 작가가 되었다. 그가 쓴『절름발이 양』『친절한 천둥』과 같은 감 동적인 이야기들은 그림책으로 꾸며져 미국의 가정에서 널리 읽히고 있다. 국내 출간도서로는 <은혜를 만끽하는 비결>(In the Grip of Grace), <예수님처럼> (Just Like Jesus) 이 "올해의 기독교책"(the Giold Medallion Christian Book of the Year) 선정, <하나님이 나를 버리셨 다>, <아주 특별한 나를 위하여>등 100 여권에 이른다.